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팔라우에 도착해서 처음으로 하는 다이빙이다.
가장 최근에 했던 다이빙이 약 6개월전에 울릉도에서 했었고.
그때 정말 최악의 다이빙을 했었기 때문에.. 오랫만에 다시 하는 다이빙이 약간은 두렵기도 했다.

원래 계획은 출발하기전에 한국에서 수영장에서 하는 체크다이빙을 한번 할려고 했으나..
그 당시에 일이 너무 바빠서 도저히 시간을 낼 수 없어서 어쩔 수 없이
그냥 바로 실전 다이빙을 하기로 했다.

어디를 가나 첫번째 다이빙은 일반적으로 체크다이빙으로 수심이 깊지 않고 위험하지 않은 곳에서
실시하게 마련인데.. 이번에 체크 다이빙을 가본 포인트는 Dextor's Wall 이라는 포인트다.

이곳에선 어떤 물고기를 볼 수 있느냐는 질문에.. 돌아온 답은..
여기는 거북이를 거의 100%의 확률로 볼 수 있다고 것이다.

바다거북..
콜롬비아에서는 한번도 못봤고.. 시밀란에서는 두어차례 본적이 있지만..
한번도 다이빙중 제대로 본 것은 아니었기 때문에.. 이번에는 제대로 볼 수 있겠구나 하는 기대감이 몰려왔다.



첫번째 다이빙..
기대반 두려움반으로 입수를 했다. 지난번 울릉도 다이빙이 너무 최악이었기 때문에.. 두려움이 적지 않았다.
부표를 잡고 입수를 하는 것이어서.. 다행이 입수를 하기에도 많이 수월했었다.



다이브 마스터 출신이라는 지혜씨.
비행기에서 바로 옆자리에 앉아서 왔는데.. 서로 같은 곳에서 다이빙을 하게 될지는 꿈에도 몰랐었다. ㅎㅎ
비행기안에서는 서로 쌩까는 분위기 였는데.. 이럴줄 알았으면 좀 친한척 할걸 그랬다.
그나저나 여자 혼자서 타국땅에 다이빙을 오다니.. 참 대단하다.



아버님.. 거북이 발견..





두려움을 떨쳐내고.. 어느새.. 곧바로 물에 적응.
그래 바로 이맛이야..


경산호들.



그리웠던 열대 바닷속 풍경..



오호~~ 이제 완전히 신났구나..ㅋㅋ



트럼팻 피쉬.





멋지게 유영하는 바다거북의 모습.
마치 하늘을 날아다니는 것 같다.

거북이 볼 확률이 거의 100%라는 강사님의 말대로 우리는 이곳에서 세마리의 바다거북을 보았다.
거북이 등 껍질을 만져볼 수 있는 기회가 있었으나.. 중성부력 조절에 실패하면서 아쉽게도 다음번으로 기회를 미뤄야 했다.





바위 사이로 우아하게 펴져있는 씨팬 (Sea Pan)







안전정지를 하면서..
첫번째 다이빙을 무사히 마친 기념으로..
기념촬영 대형으로..ㅎㅎ





All Photo By 동헌.


==========================================================================
Date : 2009. 1. 25 (10:52 ~ 11:32)
Dive No : 31
Dive time : 40 min.
Depth : 17.2 m
Temperature : 29
Visibility : 20 ~ 25 m
Tank : 40 Bar
==========================================================================


==============================================================================================
팔라우에서 저렴하고 즐거운 다이빙을 원하시는 분들은
김창욱 강사님 (palau1111@yahoo.co.kr) 님과 일단 한번 상의를 해보세요.
팔라우에서 프리로 활동하시는 분인데요..
이번에 이분을 통해서 함께 다이빙을 했는데..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정말 즐거운 다이빙이었답니다.
너무 좋은 대접을 받아서.. 제가 마음에서 우러나서 올리는 광고글이랍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날마다방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더공 2009.02.13 1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들은 가보질 못하는 곳을 직접 경험한다는 것은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경험이겠지요?

    그런 경험을 이렇게 사진으로나마 위안삼습니다.


    죽기전에 다이빙을 해볼 수 있을까.........

    • 날마다방콕 2009.02.13 1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이빙 어렵지 않답니다.
      저도 수영을 하지 못하지만 다이빙을 하고 있구요..ㅎㅎ
      다이빙을 배우고 난 이후에 제 여행패턴이 바뀌고 있답니다. 그만큼 매력적이다는 것이지요..
      꼭 한번 도전해보시길..

  2. 날뽀 2009.02.13 1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이 예술이다...
    실제로 보면 기분이 어떨까요??
    두근두근..ㅎㅎ 이번달 말에 괌갑니다..
    예약은 끝났는데.. 제대로 갈수 있을지..ㅋㅋ

  3. 소나기 2009.02.13 1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너무 너무너무.... 부럽습니다..ㅡㅜ"
    제가 가장 하고 싶은 레포츠 중에 하나죠.. 스쿠바..
    와 너무 멋집니다...

  4. 김치군 2009.02.14 14: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도 다이빙 하고싶다 ㅠㅠ

  5. 멋진하루 2009.02.19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3월12일에 팔라우가게되서 구글에서 정보얻다가 들어오게되었는데
    사진보고 너무 흥분되고있어요~
    저는 하*투어로 가는데 옵션으로 다이빙 꼭 해야겠어요~!!
    너무 멋져요~처음하는 사람도 이런 멋진 광경을 볼수있을까요? 여행사 옵션으로 해도 이케 할수있나요?
    아님 따로 해야할까요?

    • 날마다방콕 2009.02.19 17: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이빙라이센스가 없으시다면..
      옵션으로 체험다이빙을 하실수 있으실 겁니다.
      패키지라면 따로 하시기는 좀 힘들거 같구요..
      아마도 분명히 옵션이 있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