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또레스 델 파이네 트래킹을 마치고 아르헨티나로 돌아오는 길에서 만난 무지개.

여러차례의 지겨운 출입국 과정을 거쳐야 하는데..
날씨가 흐린가 싶더니 맞은편 하늘에 갑자기 선명한 무지개가 나타났다.

덕분에 사진찍느라고 지루하지 않은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무척 좋았다.



무지개의 일부분이 아니라 타원형이 무지개 전체를 바라 보기는 참 오랫만인거 같다.



보다 선명하게 잡아보고 싶어서 당겨서 찍어보았다.



국경지대에 펼쳐진 평지..
파타고니아의 파란하늘과 누런 풀들이 잘 어울린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날마다방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치군 2008.10.30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찐한 무지게!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