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인교의 성지 스라바나벨라골라.

마이소르에서 가까운곳에 자인교의 성지라는 스라바나벨라골라가 있다.
12년만에 한번씩 있는 축제가 2월초에 열린다고 하는데
그때까지 시간을 맞춰서 찾아오기는 무리가 있을듯 싶어..
당일치기로 잠깐 들르기만 했다.



가는 길은 여느 농촌의 풍경과 다르지 않다.


만약 2월달에 올수만 있다면 정말 대박일텐데.. 무척이나 아쉽다.
스라바나벨라골라에는 자인교 알몸수행자들을 가끔 볼 수 있는데..
2월축제 기간에는 전국에 흩어져 있는 알몸수행자들이 이곳으로 모인다고 한다.

수천명의 알몸 수행자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모습을 보면 과연 어떤 느낌이 들런지..
당췌 상상하기가 쉽지 않다.
인도 사진집에서 수천명의 벌거벗은 사람들이 목욕하는 모습을 보았는데..
아마도 이축제에서 찍은 사진일거라는 생각이 든다.






가는날이 장날..
오늘 축제 전야제를 한단다...
축제일이 아직 한참이나 남았지만.. 하필 오늘 인도대통령이 이곳에 방문하기 때문에 그 일정에 맞춰서 전야제를 한다고..
높으신 분이 오시니 당연히 경비가 삼엄해지고 덕분에 임시 버스정류장이 1킬로 밖에 설치가 되었다.
영문을 모르고 왜 이상한데 내려주냐 했더니.. 알아듣기 힘든말로 설명을 해주며 걸어가랜다..ㅠㅠ
더워 죽겠구만.. 



허공에 떠있는 신기한 수도꼭지



터벅터벅 길을 걸어가고 있는 있는데.. 신기하게 생긴 수도꼭지가 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아무것도 연결되지 않은채로 허공에 떠있다..
그리고 수도꼭지에서 물이 콸콸콸 쏟아진다. 희한하네~~

사람들도 신기한지 쳐다보다가 얼마안가서 아하~~ 하는 표정을 지으며 지나간다.
이해 못한 사람은 나뿐인듯.. 한참을 지난후에 비밀을 알아냈다.
아~~ 내가 많이 둔한건가??


사원에서 바라본 풍경.





가운데 인공 연못을 중심으로 사방을 사원들이 둘러싸고 있다.
이 연못도 성스러운 연못이라 하여 이곳에서 목욕을 한다고 한다.
맞은편에 보이는 산 꼭대기에 고마떼스와라상이 있는 가장 중요한 사원이 있다. (사원 이름은 기억이 안남.)



인도의 대부분의 사원들은 신발을 벗고 맨발로 입장하게 되어있다....
뭐.. 한두번 경험한 것이 아니기 땜에 이젠 그러려니 당연하게 생각한다.
그런데 이곳은 산인지 언덕인지 하는곳의 꼭대기에 사원이 있는데..
산을 오르기 전부터 맨발로 올라야만 한다.
도착한 시간은 오후 1시..
강렬한 햇빛을 받아 바위 계단은 이미 달아오를대로 달아올라있는데..ㅠㅠ
다들 아무렇지도 않게 올라가고 있어 용기를 내어 올라봤으나.. 허거덕..
발바닥 뎌 죽는줄 알았다...
인도 사람들은 발에 무슨 장치를 했음이 분명하다...









자인교의 상징인 고마떼스와라상



자인교의 상징인 고마떼스와라상.
하나의 돌을 다듬어서 만든 석상중에 세계에서 가장 크다고 한다. 높이는 약 17미터.

자인교는 불상부터 누드다..
축제를 위해서 인지 열심히 공사중이었다.
불상 머리위에 있는 아저씨.. 그야말로 X만 하다.. ㅋㅋㅋ



살아있는 신 - 자인교 알몸수행자

자인교 성자들은 알몸에 한자루의 빗자루를 가지고 다닌다.
알몸인것은 철저한 무소유를 실천하기 위한 것이고..
유일하게 소유하고 있는 빗자루는 자리에 누울때 벌레가 깔려죽지 않도록 쓸기 위해서라고 한다.
알몸수행자는 아무나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주변으로부터 인정받는.. 존경받는 사람이 되어야만 알몸수행을 할 수 있다.







살아있는 신으로 인정을 받기 때문에 이들이 지나가면 신자들은 이들의 발에 입맞추고 경의를 표한다....
신이기 때문에 사진도 맘대로 찍으면 안된다고 해서..
눈치채지 않도록 몰래몰래 찍어더니..
역시나 사진이 거의 도촬수준이다.. ^^;;
좀더 적나라한 사진도 있지만.. 여기에는 절묘하게 가려진 사진만 올린다. 
 
아.. 알몸수행은 남자만 해당된다. 같은레벨의 여자성자들은 옷을 입고 다닌다...
모 여행객께서 왜 남자만 벗냐고.. 남녀평등에 위배된다고.. 주장하시던데..
글쎄.. 별루 안땡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날마다방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털보아찌 2008.11.18 1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마다 방콕이 아니구먼유^^
    좋은곳 다니시면서.........좋은 구경 덕분에 잘했읍니다.

  2. 2008.11.18 1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2008.11.18 1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죽지 않는 돌고래 2008.11.28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상을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굉장히 특이하군요!